한빛소프트, '오잉글리시' 프로그램 전국 지자체·교육청에 공급
한빛소프트, '오잉글리시' 프로그램 전국 지자체·교육청에 공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교육학회·더울림과 지역 인재 양성 업무협약 체결
한빛소프트는 사단법인 스마트교육학회 및 (주)더울림과 지역 인재 양성사업을 위한 전략적 제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은 박근우 스마트교육학회 위원장(왼쪽)과 배성규 한빛소프트 교육사업팀장. (사진=한빛소프트)
한빛소프트는 사단법인 스마트교육학회 및 (주)더울림과 지역 인재 양성사업을 위한 전략적 제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은 박근우 스마트교육학회 위원장(왼쪽)과 배성규 한빛소프트 교육사업팀장. (사진=한빛소프트)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인공지능 스마트 영어학습 프로그램 '오잉글리시'가 전국 지자체와 교육청을 통해 공급 추진된다.

한빛소프트는 사단법인 스마트교육학회 및 (주)더울림과 지역 인재 양성사업을 위한 전략적 제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업무협약에 따라 경상북도를 시작으로 전국 지자체에 오잉글리시를 특가 제공한다. 또한 각 지자체가 초·중·고등학생 및 교사들을 위한 인공지능 스마트 영어학습 프로그램을 공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빛소프트는 지난해 전국 7개 교총 및 더울림과 업무협약을 통해 오잉글리시를 교총 회원 및 회원 가족에게 특가로 제공한 데 이어, 전국 지자체 및 교육청으로 확장 공급한다.

모회사인 T3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하고 한빛소프트가 서비스하는 오잉글리시는 주입식 영어교육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실제 듣고 말하면서 배우는 반복학습법을 프로그램으로 구현, 특허를 받았다.

오잉글리시는 인공지능 음성인식을 활용한 영어 트레이닝 시스템이 적용돼 있다. PC, 모바일(스마트폰 및 태블릿)등 디바이스에 상관 없이 실시간으로 실제 생활에서 사용하는 영어 표현을 익힐 수 있다. 실시간 원어민 회화를 통해 추가비용 없이 매일 원어민 강사와 실시간으로 영어회화를 할 수도 있다.

배성규 한빛소프트 교육사업팀장은 "모국어 습득의 과정과 마찬가지로 그 말이 쓰이는 상황 혹은 일련의 연상 과정을 통해 언어 구사 능력을 습득하는 오잉글리시를 통해 학생들의 영어학습 역량을 향상 시킬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자체의 글로벌 인재 양성 인프라 역시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