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 맞춤형 '온라인 교통안전교육 콘텐츠' 개발
도로교통공단, 맞춤형 '온라인 교통안전교육 콘텐츠' 개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제별 10분 내 짧은 영상 및 카드뉴스 형태로 제공
도로교통공단이 도로 이용자 맞춤형 온라인 교통안전교육 콘텐츠를 개발했다. (사진= 도로교통공단)
도로교통공단이 도로 이용자 맞춤형 온라인 교통안전교육 콘텐츠를 개발했다. (사진= 도로교통공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도로교통공단은 쉽고 편리한 교통안전교육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열린 교통안전교육 콘텐츠' 36종을 개발했다.

10일 도로교통공단에 따르면 '열린 교통안전교육 콘텐츠'는 과거 교통안전교육 콘텐츠가 자동차(4륜) 운전자에 치우쳐져 있다는 한계점을 개선하여 이동수단 및 도로환경 다양화 흐름을 반영했다. 콘텐츠는 도로 이용자인 학습자를 위한 맞춤형 교육이 될 수 있도록 실제 상황에 필요한 주제를 선정해 제작했다.

이번에 제공되는 콘텐츠는 누구나 한 번쯤 의문을 가졌을 내용으로 구성돼 △교통사고 발생 시 주의점 △자동차의 기본 특성과 에코 드라이빙 △상황별 안전운전 방법 △이륜차·자전거 안전주행 방법 △교통약자(어린이, 고령자, 보행보조용 의자차 사용자 등)의 행동특성 등에 대한 영상 35종 및 퍼스널모빌리티·전동킥보드 카드 뉴스 1종으로 총 36개의 콘텐츠를 통해 주제별 정확한 정보를 제공한다.

김성욱 도로교통공단 미래교육처장은 "교통안전 교육 콘텐츠가 도로 이용자 모두에게 널리 활용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해당 콘텐츠에 대한 시청자 의견과 강의자의 검토를 조합해 향후 다양한 방식의 교육 자료를 개발해 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