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내달 1일 신용카드 첫선
토스, 내달 1일 신용카드 첫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시 첫 3개월간 결제금액 3% 월 10만원 한도 캐시백
토스 신용카드 (사진=토스)
토스 신용카드 (사진=토스)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토스신용카드를 다음달 1일 출시한다고 10일 밝혔다.

토스신용카드는 토스가 처음 선보이는 상업자표시 신용카드(PLCC: Private Label Credit Card)다. 토스의 브랜드로 출시되며, 하나카드가 카드 제작과 발급을, 토스가 카드 회원 모집·마케팅 등을 담당한다.

토스신용카드는 만 19세 이상의 토스 회원 누구나 토스 앱 내 홈 화면 혹은 전체 탭의 카드 신청 페이지에서 간단한 비대면 신청, 하나카드의 심사를 통해 발급받을 수 있다. 연회비는 1만 원이다.

카드 디자인은 카드 플레이트(판) 재료를 최대한 가공하지 않은 디자인을 채택해 토스 브랜드의 특성인 간결함을 담아냈다. 클리어·클리어 블루·화이트·차콜 그레이 등 네 가지 색상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클리어, 클리어 블루 색상의 경우, 반투명 카드 플레이트 디자인이 적용됐다.

토스신용카드는 출시 첫 3개월간 전월 이용 실적과 추가 조건을 충족할 경우, 결제 금액의 최대 3%를 월 10만 원 한도 내에서 캐시백으로 제공한다. 해당 금액은 토스머니로 익월 정산해 지급한다.

3개월 이후로는 이용 실적에 따라 연말까지 결제 금액의 0.5~1.5%를 캐시백으로 제공한다.

또 연말까지 토스신용카드 해외 결제 파트너사인 비자(Visa)의 모든 해외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 시, 결제 금액의 3%를 최대 캐시백 한도 내에서 전월 이용 실적과 관계없이 토스머니로 익월 제공한다. 해외 ATM에서 현금을 인출할 때는 건당 3달러 상당의 수수료가 면제된다. 

이 외 호텔스닷컴 특별 할인 서비스, 진에어 빠른 체크인·수하물 우선 하기 서비스, 국내 부티크 호텔 숙박·F&B 할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할인, 포인트 적립, 부가 서비스 혜택을 이용할 수 있다.

22일까지 사전 예약 이벤트도 진행된다. 사전 예약을 완료한 회원은 23일부터 순차적으로 카드를 신청하고 받아볼 수 있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토스 브랜드의 첫 신용카드인 만큼 풍성한 국내외 이용 혜택을 담아 심플하면서도 다양한 디자인의 카드를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토스는 고객들에게 더 나은 금융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