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대구·경북 상생형 매장 임대료 두 달간 감면
한샘, 대구·경북 상생형 매장 임대료 두 달간 감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샘 디자인파크 부산센텀점 전경. (사진=한샘)
한샘 디자인파크 부산센텀점 전경. (사진=한샘)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한샘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을 위해 임대료를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우선 한샘은 오는 4월까지 두 달간 대구·경북 지역 상생형 표준매장의 대리점 임대료를 100% 감면한다. 그 외 지역의 임대료도 50% 인하한다.

이에 따라 대구·경북 등 전국 40개 상생형 표준매장에 입점한 280개 대리점이 지원을 받게 될 예정이다. 한샘의 상생형 표준매장은 본사가 직접 매장을 임대해 제품 전시장을 만들고, 여러 대리점주가 입점해 영업을 하는 곳이다.

한샘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대리점주가 겪는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지원을 결정했다"며 "어려운 시기를 함께 극복할 수 있도록 다방면에 걸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