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코로나19로 급식중단 취약계층 위해 쌀국수 기부
농심, 코로나19로 급식중단 취약계층 위해 쌀국수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6000상자 전달···서울지역 결식 어르신들에게 제공
농심 본사 전경. (사진=농심)
서울시 동작구에 있는 농심 본사 전경. (사진=농심)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농심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무료급식 중단으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쌀국수 6000상자를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농심이 기부하는 쌀국수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서울지역 결식 어르신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농심 관계자는 "복지시설의 폐쇄로 기본적인 식사조차 챙겨 먹지 못하는 분들을 지원하고자 한다"며 "쌀로 만들고 기름에 튀기지 않아 소화에 부담 없는 쌀국수 제품을 지원 품목으로 선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농심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자가격리된 시민과 취약계층을 위해 대구와 경북지역에 신라면 20만개를 지원한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