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컴투스, '코로나19' 방역 최전선 의료진 위해 2억원 후원
게임빌-컴투스, '코로나19' 방역 최전선 의료진 위해 2억원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의 지역 거점 병원에 후원금 직접 전달
게임빌(왼쪽)와 컴투스 CI. (사진=컴투스)
게임빌(왼쪽)와 컴투스 CI. (사진=컴투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모바일 게임 기업 게임빌-컴투스는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환자 치료 및 조기 극복을 위해, 방역 최전선에서 힘쓰고 있는 의료진 및 관계자들을 위한 후원금 2억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두 회사는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기 위한 사회적 노력에 적극 동참하고, 보다 직접적이고 실직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현재 가장 많은 환자가 발생하고 있는 대구 경북 지역의 계명대·대구동산병원에 후원금을 직접 전달한다.

게임빌-컴투스 관계자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에 경의를 표한다"라며 "이번 후원으로 환자 치료와 코로나19 상황의 조기 종식을 위해 힘을 보태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후원금이 전달되는 대구동산병원은 최대 피해 지역인 대구의 지역 거점 병원으로, 현재 모든 병상을 코로나19 환자 전용으로 활용하고 있다. 코로나19 피해 확산에 따라 비상대책본부를 꾸리고 확진자 격리병실, 의료지원단 임시숙소 등을 마련해 운영해 오고 있으며, 수 많은 의료진들이 밤낮으로 환자 치료에 매진하고 있다.

병원에 전달된 후원금은 방호복, 마스크, 손세정제 등의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장 의료진들의 방역 물품을 지원하는 데 우선적으로 쓰이며, 환자 치료를 위한 의료 기기 구비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의료진 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한편 게임빌-컴투스는 이웃과 함께 하고 더불어 발전하는 사회를 위한 다양한 후원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매 분기 임직원 봉사단 활동을 통해 지역아동센터 리모델링, 어린이도서관 후원, 지역 하천 생태 보전 및 숲 가꾸기 등 다양한 나눔 활동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