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그룹, 아동복지시설에 마스크 5만장 기부
유진그룹, 아동복지시설에 마스크 5만장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진그룹이 아동복지시설에 지원 예정인 마스크가 물류창고에서 배송을 기다리고 있다.(사진=유진그룹)
유진그룹이 아동복지시설에 지원 예정인 마스크가 물류창고에서 배송을 기다리고 있다.(사진=유진그룹)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유진그룹은 전국적으로 코로나19 감염상황이 확산되는 가운데 취약계층 아동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전국의 아동복지시설에 마스크 5만장을 기부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계열사인 이에이치씨(EHC)가 운영하는 홈 인테리어&건축자재 전문매장 에이스 하드웨어가 보유하고 있던 마스크를 아동복지시설에 우선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번에 유진그룹이 지원하는 마스크는 'KF80' 모델로 동양의 계열사인 한일합섬의 부직포를 원재료로 사용하여 만들어진 제품이다. KF80 마스크는 평균 0.6㎛ 크기의 미세입자를 80% 이상 걸러낼 수 있는 기능을 가졌다. 숫자가 클수록 더 미세한 먼지까지 차단해주지만 산소투과율이 낮아 숨이 가빠질 수 있어 어린이에게는 KF80이 알맞다.

이번 기부는 유진그룹의 사회공헌협의체인 희망나눔위원회에서 긴급 지원사항으로 결정했다. 나눔에 필요한 재원은 유진기업, 동양, 유진투자증권, 유진저축은행 등 유진그룹의 주요 계열사가 분담한다.

유진그룹 관계자는 "최근 국내에 확진사례가 급격하게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아이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지원을 결정했다"면서 "앞으로도 업(業)의 전문성을 살린 나눔경영 실천을 위해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유진그룹은 지난 2018년 그룹 내 사회공헌협의체 '희망나눔위원회'를 발족하고 사업영역에 걸 맞는 사회공헌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희망나눔위원회는 컨트롤타워로서 유진그룹의 사회공헌활동 방향과 사회공헌 비전체계를 만들고 사회적 과제 선정 및 전사적 실천 방안을 주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