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 신용·공제사업 대표이사에 송재근 전 금융위 담당관
신협 신용·공제사업 대표이사에 송재근 전 금융위 담당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사·감독이사에 민병진 금융감독원 부원장보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신협중앙회는 25일 정기대의원회를 열고 신임 신용·공제사업대표이사로 송재근 전 금융위원회 감사담당관(현 생명보험협회 전무이사), 검사·감독이사로 민병진 금융감독원 부원장보를 선출했다.

두 사람의 임기는 오는 3월부터 4년이다.

또 신협중앙회는 김상현 영남대 교수, 명순구 고려대 교수, 정삼균 전 벌교신협 이사장을 신임 사외 전문이사로 선임했다.

이상덕 전 신협중앙회 신용·공제사업 대표이사와 장기태 전 국회사무처 수석전문위원은 전문이사로 재선임했다.

신협 서울지역본부 (사진=서울파이낸스)
신협 서울지역본부 (사진=서울파이낸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