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전국재해구호협회에 후원금 1억원 전달
HUG, 전국재해구호협회에 후원금 1억원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4월 강원 산불과 10월 태풍 미탁 당시 재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과 의료진들에게 전달된 주택도시보증공사의 구호키트.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지난해 4월 강원 산불과 10월 태풍 미탁 당시 재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과 의료진들에게 전달된 주택도시보증공사의 구호키트. (사진= 주택도시보증공사)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전국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자가격리대상자 및 의료진에게 구호키트를 지원하기 위해 후원금 1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이재민 구호와 의연금품의 모집·관리 등을 위해 재해구호법 제29조에 의해 설립된 국내 유일의 법정 재해구호단체다. HUG는 이번 기부를 통해 자가격리대상자에게는 위생용품, 식료품 등으로 구성된 '마음담아 온정키트'를 지원하고, 의료진에게는 비타민 등 피로회복물품으로 구성된 '힘내요! 건강키트'를 지원할 계획이다.

HUG는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구호키트를 제작해 국가적 재해·재난 발생시 이재민 맞춤형 긴급구호를 실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강원산불, 태풍 미탁 피해지역에 구호물품을 지원한 바 있다.

이재광 HUG 사장은 "앞으로도 HUG는 본연의 설립목적인 국민의 주거안정뿐 아니라 감염병 등 각종 재난발생 시 선제적으로 구호활동을 펼쳐 사회적가치를 창출하는 공공기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