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인회계사 1차 시험 예정대로···연기시 별도안내"
"공인회계사 1차 시험 예정대로···연기시 별도안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실시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2020년 공인회계사 1차 시험을 예정대로 오는 23일 실시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금융당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특별한 사정으로 시험을 연기하는 경우 보도자료를 추가 배포하고 응시자에게 안내 메시지를 발송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금융당국은 코로나19와 관련해 "시험장별 방역을 시험 전후 2회에서 시험 전 1회, 시험 중 1회, 시험 후 1회로 확대한다"며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대구시험장은 다른 시험장보다 응시자 간 거리를 넓게 배치한 뒤 시험을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진 환자 및 자가격리자는 시험에 응시할 수 없고 중국 방문자로 무증상자, 일반 발열자 등은 별도로 예비시험실에서 시험을 보게 된다.

응시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시험장 입구에 비치된 손 소독제로 손을 소독한 뒤 입실해야 한다.

시험 진행 중 발열·기침 등 호흡기질환 증상 응시자가 마스크 미착용 등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준수하지 않는 경우 응시 불가 등 별도 조치를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