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전자 "대구·경북지역 출장 자제 권고"
삼성·LG전자 "대구·경북지역 출장 자제 권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계열사 구미공장, 대구거주 직원 재택근무·유급휴가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가운데 산업계도 비상 대책 마련에 나섰다.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직원들에게 대구 경북지역 출장 자제를 권고했다.

삼성전자는 21일 대구 경북 지역을 포함한 국내외 출장을 자제하라는 내용과 함께 업무용 셔틀버스 운행과 동호회 교육 등도 중단한다고 공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LG전자도 모든 임직원에게 사업장 간 출장을 자제하라고 권고하고, 대구 경북 지역 출장은 연기하거나 화상 회의로 대체하기로 했다. LG전자는 또 예방적 차원에서 대구 경북 지역을 다녀온 직원은 집에서 근무하도록 조치하고 있다.

이와함꼐 LG전자와 LG디스플레이 등 구미에 공장이 있는 LG계열사들은 대구에 거주하면서 구미공장으로 출근하는 직원의 경우 증상이 의심되면 바로 재택근무하도록 하고, 생산직은 공가 처리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