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비대면 배송'으로 코로나19 대응
쿠팡 '비대면 배송'으로 코로나19 대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산 수그러들 때까지 한시적 안전조치···로켓배송 정상운영 총력"
쿠팡은 21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이 수그러들 때까지 '비대면'(언택트) 배송을 실시한다. (사진=쿠팡)
쿠팡은 21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이 수그러들 때까지 '비대면'(언택트) 배송을 실시한다. (사진=쿠팡)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쿠팡은 21일 코로나19 국내 확산에 따라 당분간 '비대면'(언택트) 배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배송인력이 직접 소비자와 만나 상품을 건네지 않고 문 앞에 두거나 택배함에 맡기는 방식으로 코로나19 불안감을 덜겠다는 속내다. 

비대면 대면에 대해 쿠팡 쪽은 "코로나19 확산이 수그러들 때까지 실시되는 한시적 안전조치"라며 "주문량 폭증으로 인한 품절과 배송지연을 막기 위해 재고 확보와 배송인력 확충에 집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 '로켓배송' 정상 운영에 역량을 쏟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이다. 
 
쿠팡에 따르면, 소비자뿐 아니라 배송인력 안전에도 힘을 기울인다. 전국 물류센터와 캠프에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갖추고, 열감지카메라도 전국 모든 물류센터에 설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