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금융진흥원, 작년 1397콜센터 상담건수 전년比 55%↑
서민금융진흥원, 작년 1397콜센터 상담건수 전년比 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담직원 도시락 간담회
x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이 19일 1397서민금융콜센터 상담현장을 점검하고 상담직원들과 도시락 간담회를 개최했다.(사진=서민금융진흥원)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서민금융진흥원이 1397서민금융콜센터를 방문해 최근 급증한 고객상담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고객의 현장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해 상담직원들과의 도시락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1397서민금융콜센터의 고객상담 건수는 2019년 57만7653건으로 전년(37만3331건)대비 55% 늘었다. 이는 콜센터를 기존 ARS방식에서 상담사가 직접 받는 방식으로 개편한 영향으로 분석된다.

서금원은 최근 정책서민금융 신상품(햇살론17, 햇살론유스(youth))출시로 급증한 상담수요 해소를 위해 상담직원을 긴급 충원해 운영 중이다.

1397서민금융콜센터는 2019년 상반기 21명의 상담직원을 두었으나 늘어나는 상담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총 60명 가까이 상담 직원을 증원했다.

서금원은 향후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상담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콜센터 확장도 추진해 근무여건도 크게 개선할 방침이다.

아울러 전화 연결이 안된 고객에 대해서는 전수 콜백을 진행해 불편함을 적극 해소하고, 고객들이 서민금융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상담직원 교육도 추진하고 있다.

이계문 원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고객들의 다양한 서민금융 상담 요청에 대해 보다 적극적이고 전문적인 상담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상담직원들의 노고에 감사한다"면서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인해 영세 자영업자와 서민분들이 어려워하고 있어 고객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보다 적극적인 대응을 부탁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