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 사업 목적에 '전자금융업' 추가
삼성SDS, 사업 목적에 '전자금융업'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삼성SDS
사진=삼성SDS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삼성SDS는 18일 이사회를 열어 대외금융사업 추진을 위해 사업 목적에 '전자금융업'을 추가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회사 측은 "금융결제원에서 제공하는 오픈 API를 활용해 데이터 플랫폼 기반의 신규 금용 사업을 추진하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LG CNS, 롯데정보통신, 네이버, 신세계 I&C 등 주요 국내 IT서비스 업체도 정관에 '전자금융업'이 명시돼 있다.

삼성SDS는 또 이날 이사회에서 안정태 경영지원실장을 사내 이사로, 유 혁 고려대 정보대학 교수와 신현한 연세대 경영대학 교수, 조승아 서울대 경영대 교수를 사외 이사로 각각 신규 선임했다.

이날 이사회 의결 사항은 내달 18일 주주총회에서 확정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