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디스, 올해 韓 성장률 전망 2.1%···0.2%P↓
무디스, 올해 韓 성장률 전망 2.1%···0.2%P↓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디스 로고 (사진=홈페이지)
무디스 로고 (사진=홈페이지)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국제 신용평가회사 무디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확산을 이유로 한국의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하향 조정했다.

무디스는 16일(현지시간) 발표한 보고서에서 "코로나 19 확산이 중국 경제활동에 불러온 충격이 다른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의 생산과 관광 산업 등에 악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며 "올해 성장률 전망치를 한국 0.2%p, 일본 0.1%p 각각 낮췄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한국의 성장률 전망치는 종전의 2.1%에서 1.9%로 낮아졌다. 일본은 0.4%에서 0.3%로 낮아졌다.

무디스는 주요 20개국(G20) 국가의 올해 성장률을 2.4%, 내년 성장률을 2.8%로 예상했다. 이 가운데 중국의 올해 GDP(국내총생산) 성장률을 당초 5.8%로 전망했으나 이번 보고서에서 5.2%로 크게 낮췄다. 단 중국의 내년 성장률 전망치는 종전대로 5.7%로 유지됐다.

마드하비 보킬 무디스 부사장은 "이번 사태는 무엇보다도 중국 경제에 타격을 줄 것이며 운송, 리테일, 관광, 엔터테인먼트 등 임의 소비지출에 타격을 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