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거파트너스, 아파트 담보가치 평가모형 개발 위한 MOU
트리거파트너스, 아파트 담보가치 평가모형 개발 위한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트리커파트너스)
(사진=트리커파트너스)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P2P투자플랫폼 칵테일펀딩을 운영하는 트리거파트너스가 담보평가모형과 생활 빅데이터를 결합한 새로운 평가모형 개발을 위해 기웅정보통신과 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칵테일펀딩이 보유하고 있는 담보가치평가모형은 'ALQR(Adapative Lasso Quantile Regression)' 방식을 적용해 변수선택과 동시에 회귀계수를 추정하고, 이를 통해 현실적이고 의미있는 결과가 도출된다는 특징이 있다.

기웅정보통신이 보유하고 있는 아파트 생활 빅데이터는 아파트 주거자들의 관리비 납부 내역 및 생활정보 등을 기반으로 하며, 기존의 신용지표를 보완할 수 있는 수단으로 평가받고 있다.

트리거파트너스는 2019년 한국투자파트너스로부터 대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트리거파트너스 관계자는 "두 가지 기술을 결합한 평가모형 개발을 통해 금융거래 부족으로 제대로 된 신용평가가 불가능한 중등급 신용자와 담보가치가 충분함에도 불구하고 2금융 또는 사금융에서 추가 대출을 받는 금융 소외 계층을 보조할 수 있는 대안방법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더욱 빠르고 정확한 가치, 신용평가를 통해 서비스 이용자에게 정확한 한도로 빠른 대출이 이루어지는 만큼 이용자들의 만족도도 더욱 클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