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부총리·한은 총재, 오늘 코로나19 관련 거시경제금융회의
경제부총리·한은 총재, 오늘 코로나19 관련 거시경제금융회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부터 이주열 한은총재, 홍남기 경제부총리,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 은성수 금융위원장 (사진=연합뉴스)
왼쪽부터 이주열 한은총재, 홍남기 경제부총리,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 은성수 금융위원장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코로나 19'의 경제 영향과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경제부총리와 한국은행 총재 등 경제수장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기획재정부와 한국은행은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4일 낮 12시 서울 은행회관에서 거시경제금융회의를 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는 은성수 금융위원장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등 금융당국 수장들도 참석한다.

거시경제금융회의는 그동안 기재부 1차관이 주재했지만, 이번에는 부총리와 한은 총재, 금융당국 수장들로 참석자가 격상됐으며, 홍 부총리와 이 총재는 모두 발언을 한 뒤 비공개로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제부총리와 한은 총재가 참석하는 거시경제금융회의는 일본 수출 규제와 중국의 환율조작국 지정이 금융시장에 미치는 영향과 대응 방안을 논의했던 지난해 8월 이후 처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