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이베이코리아 출신 김소정 본부장 영입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이베이코리아 출신 김소정 본부장 영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소정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신사업 본부장. (사진=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김소정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신사업 본부장. (사진=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서울파이낸스 박지수 기자]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가 김소정 전 이베이코리아 본부장을 신사업 본부장으로 영입했다고 13일 밝혔다.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는 배달 애플리케이션 요기요, 배달통, 푸드플라이 등을 운영하고 있다. 

김 본부장은 이랜드리테일을 시작으로 삼성물산, 이베이코리아 등 온·오프라인 유통기업에서 활약해온 이커머스(전자상거래) 전문가다. 2003년 이베이코리아에 입사해 영업과 브랜드 실장을 역임했고, 지마켓 인수 후엔 통합 시너지를 위한 다양한 비즈니스를 주도하며 마케팅과 광고사업 및 신규사업 본부장으로서 성과를 올렸다. 이베이코리아 최초 여성 임원이자 최고위급 리더로 성장에 크게 기여한 주역 중 한 명으로 꼽힌다. 

김 본부장은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에서 요기요 등 딜리버리 서비스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신규 비즈니스 사업을 이끌어나갈 예정이다.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는 김 본부장 영입을 계기로 키친과 마트 등 신사업에도 힘을 기울인다. 마트 신사업은 올 하반기 중 선보일 계획이다. 

김 본부장은 "앞으로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를 기반으로 음식 배달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비즈니스를 만들어 회사 성장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