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I저축은행-하나은행, 해외 송금 사업 MOU
SBI저축은행-하나은행, 해외 송금 사업 MOU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I저축은행)
(왼쪽부터) 유현국 SBI저축은행 리테일영업본부장, 조종형 하나은행 외환사업단장.(사진=SBI저축은행)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SBI저축은행이 해외 송금 사업 진출을 위해 하나은행과 MOU를 맺었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서울시 중구 을지로 소재 하나은행 본사에서 진행됐으며, 유현국 SBI저축은행 리테일영업본부장, 조종형 하나은행 외환사업단장 등 양사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SBI저축은행은 하나은행의 외환서비스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차별화된 해외 송금 시스템 구축과 서비스를 개발해 소비자가 보다 쉽고 편리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저축은행을 이용하는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해외송금 사업 진출을 기획하게 되었다. 이번 하나은행과의 업무 협약을 시작으로 소비자에게 다양하고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