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호나이스, '공기청정기 A600S'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청호나이스, '공기청정기 A600S'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호 공기청정기 A600S 제품 이미지 (사진=청호나이스)
청호 공기청정기 A600S 제품 이미지 (사진=청호나이스)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청호나이스는 '공기청정기 A600S'가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0(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 2020)' Building Technology 부문에서 본상(WINNER)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1953년부터 독일의 인터내셔널 포럼 주관으로 시작해, 미국의 'IDEA 디자인 어워드',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상으로 꼽힌다.

청호 공기청정기 A600S는 시기별 교체 사용에 특화된 기능의 3종 필터(황사방지필터, 탈취강화필터, 집진강화필터)를 적용한 4단계 필터링 시스템이  탑재됐다. 이 시스템으로 사계절 내내 최적의 집안 공기를 만든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 제품은 무광 화이트 컬러와 부드러운 라운딩 엣지, 그라데이션 효과를 준 전면 에어홀 타공으로 청정능력은 물론 디자인 감성까지 업그레이드됐다. 또 미니멀한 크기로 공간 활용도를 높였으며,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으로 전기세 부담까지 줄여 1인 가구 및 가정 내 각 방에서 쓰는 용도로 적합하다.

최윤록 청호나이스 마케팅부문 실장은 "디자인은 제품의 가치를 높이는 중요한 요소"라며 "기술적인 측면과 더불어 심미적인 부분까지 충족시키는 제품 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