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형제들, 식당 12곳에 서빙로봇 보급
우아한형제들, 식당 12곳에 서빙로봇 보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딜리플레이트' 대여 프로그램···연말까지 300대 공급    
우아한형제들의 서빙로봇 딜리플레이트가 경기도 성남시 소재 레스토랑 '찬장'에서 소비자들에게 한식 메뉴를 전달하고있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우아한형제들의 서빙로봇 딜리플레이트가 경기도 성남시 소재 레스토랑 '찬장'에서 주문자에게 한식 메뉴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자율주행형 서빙로봇 '딜리플레이트' 18대를 전국 12곳 식당에 보급했다고 4일 밝혔다.

딜리플레이트는 한 번에 4개의 테이블에 음식을 나를 수 있다. 최대 적재용량은 50킬로그램(kg)이다. 점원이 딜리플레이트의 선반에 음식을 올려놓고 테이블 번호를 누르면, 딜리플레이트가 알아서 주문자의 테이블까지 최적의 경로로 음식을 싣고 찾아간다. 도중에 길을 막고 있는 장애물을 마주치면 스스로 피해간다.

우아한형제들은 지난해 7월 서울 송파구에 있는 음식점 '메리고키친'에 딜리플레이트를 시범으로 선보였다. 이후 지난해 11월 풀무원푸드앤컬처의 외식 브랜드 '찬장', '메이하오 짬뽕'에 총 3대를 공급했다. 

지방에서는 강원도 속초에 있는 음식점 '청초수물회앤섭국'과 경남 창원 음식점 '성산명가'에 딜리플레이트를 각각 4대, 2대 설치했다. 경남 창원 중식당 '금화'에도 딜리플레이트 1대가 설치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서울 3곳(신한은행본사 직원식당, 치어스, 메리고키친), 인천 3곳(메이하오 짬뽕, 교촌치킨 만수2호점, 오목골 즉석메밀우동), 경기 4곳(찬장, 천상마루, 포메인, 이바돔 감자탕)에서 딜리플레이트를 도입했다. 경기도 수원에 있는 음식점 '살루브레'도 딜리플레이트를 도입할 예정이다.

김요섭 우아한형제들 로봇사업실 이사는 "단순 음식 주문 중개를 넘어 푸드테크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서빙로봇 대여 프로그램을 선보였다"며 "올해 연말까지 200개 매장에 딜리플레이트 300대 공급을 목표로 사업을 확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