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신임 검사들에게 "헌법정신 가슴에 새기고 실천해야"
윤석열, 신임 검사들에게 "헌법정신 가슴에 새기고 실천해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검찰총장(사진=연합뉴스)
윤석열 검찰총장(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윤석열 검찰총장이 신임검사들에게 "검사의 직은 개인의 권한이나 권력이 아니다"며 "헌법에 따라 국민으로부터 부여받은 책무를 오로지 국민을 위해 올바르게 완수한다는 마음가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윤 총장은 3일 오후 서울 서초동 대검찰청 1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신임 검사 26명의 신고식에서 "무엇보다 '헌법정신'을 가슴에 새기고 실천하는 검사가 되길 바란다"며 이처럼 말했다.

그는 검사의 일이 국민의 권익을 보호하는 동시에 침해를 수반한다는 점에서 '헌법정신'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윤 총장은 "검사는 끊임없이 헌법적 이슈에 직면하게 된다"며 "언제나 헌법에 따른 비례와 균형을 찾는 노력을 기울여달라"고 당부했다.

윤 총장은 최근 수사 중인 청와대 선거개입 의혹 사건과 관련한 논란 속에서도 헌법정신을 강조하며 "당장의 유불리를 따지지 말고 오로지 국민만 바라보면서 바른 길을 찾아가야 한다"고 발언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