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로수젯 매출 1000억 도전
한미약품, 로수젯 매출 1000억 도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이상지질혈증 복합제 시장 1위···성분 유용성 입증돼
한미약품 본사 (사진=한미약품 )
서울 송파구 한미약품 본사 (사진=한미약품 )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한미약품이 올해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로수젯의 매출 1000억원 달성 도전에 나선다. 로수젯은 한미약품이 독자 개발한 이상지질혈증 복합신약으로, 2015년 발매 이후 매년 두자릿수 퍼센트 성장을 보인다. 

29일 한미약품에 따르면 로수젯은 출시 4년 만인 지난해 매출 773억원을 기록해 이상지질혈증 복합제 시장 1위에 올랐다. 원외처방의약품 중에는 7위를 기록했다. 

한미약품은 로수젯 매출 호조 배경으로 심혈관질환 예방을 위해서는 저밀도지질단백질-콜레스테롤(LDL-C)을 낮추면 낮출수록 좋다는 의견이 의료계에 대세로 자리 잡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에제티미브의 임상적 유용성이 확인되면서 이상지질혈증을 치료하는 두 성분인 로수바스타틴과 에제티미브의 복합제 로수젯에 대한 의료진의 관심이 높아진 점도 유효했다고 덧붙였다.

우종수 한미약품 대표이사는 "로수젯의 성분 중 하나인 에제티미브는 오랜 기간 이상지질혈증 치료에 쓰여온 스타틴의 단점을 보완하면서도, 매우 우수한 효능을 나타낸다는 점에서 두 성분의 조합은 매우 이상적"이라며 "올해 1000억원 매출 달성이란 도전을 통해 로수젯을 한미약품의 강력하고 확실한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