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화천 산천어축제 후원···SUV 코란도 경품 제공
쌍용차, 화천 산천어축제 후원···SUV 코란도 경품 제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겨울축제 지속 후원으로 홍보효과 기대
화천 산천어축제에 전시된 (왼쪽부터)티볼리, 코란도, 렉스턴 스포츠 칸 모델. (사진= 쌍용자동차)
화천 산천어축제에 전시된 (왼쪽부터)티볼리, 코란도, 렉스턴 스포츠 칸 모델. (사진= 쌍용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쌍용자동차가 겨울축제 '2020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에 인기모델 코란도를 경품차량으로 제공하는 등 축제를 매개로 고객들과의 소통을 이어간다고 29일 밝혔다.

쌍용차는 축제를 주최하는 재단법인 나라, 화천군과 '2020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의 후원 및 원활한 업무 진행을 위한 협력적 파트너십을 약속했다. 

쌍용차는 현장 이벤트 경품으로 2020 코란도 1대를 제공한다. 관람객들의 편의를 위해 핫팩과 자동차 성에제거기 등을 지원하고, 행사장 내 코란도와 티볼리, 렉스턴 스포츠 칸 등 차량을 전시하는 홍보 부스를 운영하여 현장 홍보활동에도 나선다.  

얼음나라 화천 산천어축제는 2월16일까지 개최된다. '얼지 않은 인정, 녹지 않는 추억'을 주제로 수상낚시, 루어낚시, 맨손잡기 등 산천어 낚시는 물론 봅슬레이, 눈썰매, 얼음축구 콘테스트 등 체험프로그램으로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한다.

이외에도 세계 최대 실내 얼음조각광장 등 다양한 즐길거리와 직접 잡은 산천어를 바로 즐길 수 있는 산천어구이터, 회센터를 비롯해 향토주전부리장에서 다양한 토속 메뉴 먹거리를 제공한다.

화천 산천어 축제는 2014~2018년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하는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5년 연속 선정됐을 뿐 아니라 '2019 글로벌 육성 축제'로 꼽히는 산천어축제는 매년 100만 명 이상의 국내외 관람객이 찾아 오는 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쌍용차는 화천군과 파트너십을 맺고 지속적인 후원 활동으로 국내외에 홍보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