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창신동 쪽방촌 찾아 명절음식 대접 
동서식품, 창신동 쪽방촌 찾아 명절음식 대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서식품 임직원들이 21일 서울 종로구 창신동 쪽방상담소에서 주민들한테 나눠줄 멸절음식을 만들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동서식품 임직원들이 21일 서울 종로구 창신동 쪽방상담소에서 주민들한테 나눠줄 명절음식을 만들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동서식품 임직원들이 21일 서울 종로구 창신동 쪽방촌 주민들한테 명절음식을 대접했다. 동서식품에 따르면, 이날 창신동 쪽방상담소를 찾은 임직원 30여명이 주민들의 명절 나기를 돕기 위해 모둠전 등을 만들었고, 300여 가구를 찾아 미리 준비한 목도리, 장갑, 양말 등 난방용품과 함께 전달하며 안부를 살폈다. 

김동휘 대리는 "정성껏 만든 음식을 이웃들에게 전달할 수 있어 뿌듯했다. 모쪼록 맛있게 드시고 평안한 설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고 했다. 이규진 동서식품 사회공헌(CSR) 담당자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서 우리 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돌보며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