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에서 내리는 이재용 부회장
차에서 내리는 이재용 부회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정농단 네 번째 공판에 출석하는 이재용 부회장.(사진=윤은식 기자)
국정농단 네 번째 공판에 출석하는 이재용 부회장.(사진=윤은식 기자)

[서울파이낸스 윤은식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이 17일 오후 2시부터 서울고등법원에서 진행됐다. 이 부회장은 이날 공판 시작 30여 분 전 법원에 도착했다. 

공판정 입구에는 취재진과 삼성생명 암보험 피해자 등 약 200여 명이 몰렸다. 삼성생명 암보험 피해자들은 약관에서 보장한 보험금을 지급하라며 이 부회장을 향해 외치기도 했다. 일부 피해자들이 경찰과 대치 하면서 한때 현장 분위기는 어수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