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팩, '2019 나노융합기술인력양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
윈팩, '2019 나노융합기술인력양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호성 기자] 반도체 후공정 패키지 및 테스트 전문기업 윈팩(대표이사 이한규)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한 '2019년 나노융합기술인력양성 유공자 포상' 시상식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나노융합기술인력양성 유공자 포상은 관련 산업 발전과 인력 양성에 기여한 유공자나 관련 기관을 발굴해 수여하는 상이다.

윈팩은 적극적인 채용 확대를 통해 최근 3년간 고용인원이 약 77% 증가했으며, 현재 508명 전원이 정규직으로 고용 안정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특히 수원 한국나노기술원과 협약을 통해 우수나노융합기술인력 양성을 위한 현장실습 지원과 인력 채용으로 사업 활성화를 진행했다.

윈팩 이한규 대표는 "회사의 가치를 전직원과 함께 만들고 나누며 지역사회와 상생 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윈팩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 노력을 인정 받아 2018년 경기도 일자리 우수기업 인증,  2019년 용인시 산업평화대상 경영혁신부문 수상, 2019년 일자리창출 유공 정부포상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윈팩은 메모리 플립칩 패키지(Memory FlipChip package)을 양산중이다. 조립(Assembly)부터 테스트(Test)까지의 '턴키 비즈니스(Turn-key business)' 경쟁력을 확보해 2018년 창립 후 최대 매출인 675억원 기록한데 이어 올해도 최대 매출 달성을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