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설 선물] 골든블루, 품격·실속 갖춘 위스키 제안 
[2020 설 선물] 골든블루, 품격·실속 갖춘 위스키 제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성품 강화한 사피루스·다이아몬드·20년 서미트 세트 출시
골든블루 다이아몬드 선물세트. (사진=골든블루) 
골든블루 다이아몬드 선물세트. (사진=골든블루)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주류 전문기업 골든블루가 위스키 3종이 각각 담긴 설 선물세트를 선보였다. '사피루스' '다이아몬드' '20년 서미트'로 구성한 위스키 선물세트에 대해 골든블루는 품격과 실속을 모두 갖췄다고 소개했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고급스러운 제품을 구매하길 원하는 가성비·가심비 트렌드에 맞춰 이전보다 구성품을 강화했다"는 것. 

골든블루에 따르면, 이번 설을 겨냥해 선보인 선물세트 3종 가운데 사피루스는 위스키와 탄산수를 함께 즐길 수 있게 하이볼(High-Ball) 전용잔을 넣었다. 다이아몬드는 450㎖ 1병과 힙플라스크 1개, 언더락잔 1개로 이뤄졌다. 20년 서미트는 미니 골프가방에 450㎖ 1병과 힙플라스크 1개를 담았다. 

박희준 골든블루 부사장이 "하이볼 패키지, 골프백 패키지 등 구성품을 알차게 담아 준비했다"고 설명한 위스키 선물세트는 전국 주요 백화점과 대형마트, 편의점에서 만날 수 있다. 대형마트 기준 가격은 사피루스 2만9800원, 다이아몬드 4만4800원, 20년 서미트 7만8000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