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인 벤처캐피탈협회장 "스타트업·혁신기업, '유니콘' 성장토록 지원"
정성인 벤처캐피탈협회장 "스타트업·혁신기업, '유니콘' 성장토록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성인 벤처캐피탈협회장이 14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박조아 기자)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정성인 벤처캐피탈협회장이 올해 스타트업과 혁신기업들의 유니콘 기업 성장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4일 한국벤처캐피탈협회, 벤처기업협회, 한국여성벤처협회, 한국경영혁신중소기업협회, 코스닥협회 등 5개 단체는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2020 벤처업계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벤처업계를 구성하고 있는 관련 단체들은 매년 새해를 맞아 각 회원사들과 함께 한 자리에 모여 업계 차원의 상생과 도약의 의지를 다짐하는 신년회를 공동으로 개최하고 있다.

정성인 협회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정부의 지속적인 관심에 힘입어 중소벤처업계가 그 어느 때보다 역동적으로 성장해, 벤처투자액은 4조 원을 돌파하고 5개의 유니콘 기업 탄생으로 총 11개사가 되는 등 글로벌 경쟁력을 더했던 한 해였다"고 지난해를 정리하는 소회를 전했다. 

이어 "올해 경자년에는 보다 시장친화적인 벤처투자 환경에서 스타트업 및 혁신기업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대한민국이 스마트하고 벤처강국으로 대전환할 수 있도록 벤처업계 구성원 모두가 소통하고 더욱 열심히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신년인사회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종구 위원장(자유한국당), 김병관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을 비롯해 벤처생태계를 구성하고 있는 주요 관계기관 등 약 200여명이 참석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