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영업점 디자인 '고객중심' 개편
신한은행, 영업점 디자인 '고객중심' 개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중심 '점포 디자인 표준안'을 처음 적용한 신한은행 고덕동지점 객장. (사진=신한은행)
고객중심 '점포 디자인 표준안'을 처음 적용한 신한은행 고덕동지점 객장. (사진=신한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은행은 영엄점 디자인을 '고객 중심'으로 개편하기로 하고 서울 고덕동지점에 처음 적용했다고 14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진옥동 행장의 '고객 중심' 경영전략에 발맞춰 지난해 하반기부터 새로운 점포 디자인 개발을 진행해 왔다. 고객 리서치를 통해 고객들이 편안함, 신뢰감 같은 정서적 만족도 또한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다는 점을 확인했으며 새로운 '점포 디자인 표준안'에 이런 부분들을 반영했다.

새롭게 적용된 신한은행 점포 디자인 표준안의 주요 특징은 △인테리어 색상 변화, 1인용 의자 도입 등을 통한 편안한 객장 분위기 조성 △창구 파티션 높이, 모양 변화로 고객 프라이버시 강화 △순번표시 화면 위치를 고객 눈높이로 조정 △정보 전달을 위한 대형 전광판, 디지털 포스터 등 디지털 트렌드 반영 등이다.

이번에 첫 선을 보인 점포 디자인 표준안은 앞으로 신규·이전 개점, 리모델링 등 새롭게 인테리어 공사를 진행하는 신한은행 영업점에 공통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