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아문디자산운용, 베트남 ‘사이공증권자산운용’과 MOU 체결
NH-아문디자산운용, 베트남 ‘사이공증권자산운용’과 MOU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영훈 NH-아문디자산운용 대표이사(사진 왼쪽)와 래 띠 레 항 사이공증권자산운용 대표이사가 지난 13일 사업협력 의정서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NH-아문디자산운용)
배영훈 NH-아문디자산운용 대표이사(사진 왼쪽)와 래 띠 레 항 사이공증권자산운용 대표이사가 지난 13일 사업협력 의정서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NH-아문디자산운용)

[서울파이낸스 김호성 기자] NH-Amundi(이하, NH아문디)자산운용은 13일 글로벌 자산운용 경쟁력 제고를 위해 베트남 사이공증권자산운용(SSIAM)과 사업협력 MOU(협력의정서)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2007년 설립된 사이공증권자산운용은 베트남 최대 증권사인사이공증권의 100% 자회사다. 이날 체결식에는 배영훈 NH아문디자산운용 대표이사와 래 띠 레 항 사이공증권자산운용 대표이사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NH-아문디자산운용은 VN30, VN50 지수를 사용하는 상품개발 관련 배타적 협력권을 확보함으로써 사이공증권자산운용과 해당 지수를 추종하는 상품 개발에 나설 예정이다. 동시에 베트남 시장에 투자할 수 있는 다양한 펀드상품개발 사업에도 협력키로 했다. 

앞서 NH아문디자산운용은 2019년 5월 국내 최초로 베트남 VN30지수를 기초로 하는 레버리지 상품인 ‘NH-Amundi 베트남 레버리지 펀드’를 출시했다. 

이 펀드는 VN30지수를 추종하는 상장지수펀드(ETF)와선물 등에 투자해 VN30지수 일일 등락률의 1.5배를 추종하는 전략을 사용, 베트남 증시가 상승할 때 레버리지(Leverage, 지렛대)효과를 일으켜 수익을 낼 수 있는 상품이다.

배영훈 NH아문디자산운용 대표는 "베트남은 신흥이머징 국가 중에서도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아직은 투자방법이 제한적인 베트남 시장에 한국투자자가 투자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개발해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