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사 상쾌환 모델 혜리, 광화문·홍대서 '상쾌핫 커피' 선물
삼양사 상쾌환 모델 혜리, 광화문·홍대서 '상쾌핫 커피' 선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양사는 이달 15일과 30일 각각 서울 광화문(동아일보 사옥 앞), 홍대(상상마당 앞)에서 상쾌핫 카페를 운영한다. (사진=삼양사)
삼양사는 이달 15일과 30일 각각 서울 광화문(동아일보 사옥 앞), 홍대(상상마당 앞)에서 상쾌핫 카페를 운영한다. (사진=삼양사)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삼양사가 환 형태 숙취해소 제품 '큐원 상쾌환'을 홍보하기 위해 오는 15일과 30일 각각 서울 광화문, 홍대에서 '상쾌핫 카페'를 운영한다. 14일 삼양사에 따르면, 큐원 상쾌환 광고 모델인 혜리가 상쾌핫 카페를 찾아 소비자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상쾌핫 카페 방문자 모두에게 커피와 상쾌환을 제공하며 현장에서 열리는 뽑기 게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이벤트 등에 참가하면 상쾌환을 추가로 준다. 특히 SNS에 인증샷을 올리는 이벤트에 참가하는 소비자에게는 상쾌환 두 포와 경품 교환권이 들어 있는 상쾌환 복주머니를 준다. 손난로, 무선충전기 등의 경품도 준비했다.  

큐원 상쾌환은 소비자와의 접점을 늘리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광화문과 홍대 두 곳에서 다른 시간대에 연다. 직장인을 타깃으로 하는 광화문 상쾌핫 카페는 광화문 동아일보 사옥 앞에서 15일 오전 11시부터 운영되며 젊은 층을 대상으로 하는 홍대 상쾌핫 카페는 상상마당 앞에서 30일 오후 2시부터 열린다. 

상쾌핫 카페의 흥행을 위해 혜리도 일일 바리스타로 나서 선착순 100명에게 직접 커피를 전달한다. 상쾌핫 카페 운영 및 혜리 방문 일정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상쾌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상쾌환 관계자는 "다양한 연령대의 소비자를 만나기 위해 광화문과 홍대 두 곳에서 이벤트를 연다"며 "올해는 전 연령대로 소비자층을 확대하고 숙취 해소 제품 선도 브랜드로서 바른 음주 문화를 만드는 데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