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손보, 2020년 농작물재해보험 판매 개시
NH농협손보, 2020년 농작물재해보험 판매 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NH농협손해보험은 농작물재해보험을 판매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첫 가입 대상은 사과, 배, 단감, 떫은감 등 과수 4종으로 2월 28일까지 가입할 수 있다.

태풍, 우박, 지진, 화재는 물론 추위 및 서리로 인한 눈꽃 피해, 햇볕 데임(일소 피해) 등 다양한 재해를 보장 받을 수 있으며, 필요에 따라 담보하는 재해 중 일부를 제외(부담보)할 수 있다.

NH농협손보는 올해부터 팥, 살구, 시금치, 보리, 호두 등 5개 품목을 신규 도입해 재해보험 보장품목을 67개로 확대했다.

정부는 자기부담비율에 따라 보험료의 40~60%, 지방자치단체는 지원율에 따라 15~40%를 지원한다. 또 지난해 무사고 농가의 경우 5% 보험료 할인도 받을 수 있다.

농협손보 관계자는 "태풍과 이상저온 등 잦아진 자연재해를 대비하기 위해 꼭 필요하다"며 "더 많은 농업인들이 농작물재해보험을 통해 재해 위험에 대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