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
[CES 2020]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펄어비스는 7일부터 열리는 세계 최대 IT·가전 박람회 'CES 2020'에서 '검은사막 모바일'의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는 7일부터 열리는 세계 최대 IT·가전 박람회 'CES 2020'에서 '검은사막 모바일'의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사진=펄어비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펄어비스는 7일부터 열리는 세계 최대 IT·가전 박람회 'CES 2020'에서 '검은사막 모바일'의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펄어비스는 SK텔레콤의 주요 파트너로 CES에 참여한다. 관람객들은 SK 공동 전시관에서 SKT의 Watch&Play를 통해 검은사막 모바일의 스트리밍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이를 통해 저사양 디바이스에서도 완성도 높은 게임 퀄리티와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자랑하는 검은사막 모바일을 즐길 수 있다.

펄어비스는 지난 9월, SK텔레콤과 MS의 5G 기반 클라우드 게임 공동사업 간담회에서 검은사막을 MS 클라우드 게임 플랫폼 '엑스클라우드' 게임으로 처음 공개한 바 있다.

김경만 펄어비스 최고사업책임자(CBO)는 "클라우드 및 스트리밍 기술 관련해서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사와 협업하고 있다"며 "이번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통해 로우 앤드 디바이스 시장에서도 많은 이용자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지난해 12월 영어를 비롯한 7개 언어로 150 여개국에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 사전 예약자 450만명을 돌파하는 등 큰 인기를 얻으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