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6130억원 규모 카타르 '루사일 프라자타워' 수주
현대건설, 6130억원 규모 카타르 '루사일 프라자타워'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타르 루사일 타워 조감도. (사진= 현대건설)
카타르 루사일 타워 조감도. (사진= 현대건설)

[서울파이낸스 박성준 기자] 현대건설이 중동 지역 카타르에서 '루사일 프라자타워 PLOT4' 공사를 수주하며 올해 첫 해외수주를 개시했다고 2일 밝혔다.

현대건설은 이날 카타르 부동산 개발회사에서 발주한 약 6130억원 규모의 루사일 프라자 타워 PLOT4 공사 낙찰통지서를 접수했다. 단독으로 수주한 이번 공사는 카타르 루사일 시티 금융지역 일대에 지하 5층~지상 70층, 오피스 빌딩을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공사기간은 착공 후 34개월로, 오는 2022년 10월 말 준공을 목표로 한다.

현대건설은 지난 1979년 카타르 도하호텔 및 회의센터 공사로 카타르에 진출한 이후 라스라판 C IWPP 프로젝트, QAFCO 비료공장 5~6단계 공사, 하마드 메디컬 시티 2단계 공사, 루사일 고속도로 공사 등 총 22건의 10조8776억원(94억달러) 프로젝트를 수주한 바 있다.

이외에도 현재 카타르 알 마하 유아청소년 의료센터, 카타르 알부스탄 도로공사 등 총 4개 현장, 2조3144억원(20억달러) 규모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작년 카타르 지역에 국립박물관, 루사일 고속도로 등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의 성공적 준공으로 현대건설은 카타르 현지에서 신뢰를 받고 있다"면서 "향후에도 수행경험과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한 해외 공사 수주로 세계 건설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