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강승수 한샘 회장 "10조 경영시스템 구축, 새로운 50년 도전"
[신년사] 강승수 한샘 회장 "10조 경영시스템 구축, 새로운 50년 도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한샘 상암사옥에서 강승수 한샘 회장이 2020년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한샘)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한샘 상암사옥에서 강승수 한샘 회장이 2020년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한샘)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강승수 한샘 회장이 '10조 경영시스템' 구축을 통해 '미래 50년 홈 인테리어 분야 세계 기업'의 비전을 달성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강승수 회장은 2일 오전 서울 마포구 한샘 본사에서 열린 신년사에서 "올해도 어려운 경영환경이 예상되지만 미래를 꿈꾸고 이를 실현하기 위해 도전해 왔던 과거 한샘 50년 역사를 계승해 새로운 미래 50년을 도전하는 한 해가 돼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를 위해 걍 회장은 △국내시장 10조 매출 달성을 통한 마켓쉐어 확대 △전략기획실 강화 통한 10조 경영 시스템 구축 △글로벌 한샘 도전 기반 확립 등 3가지 목표를 제시했다.

그는 "중기목표 달성을 위해 '리하우스 사업본부'는 표준매장 성공 모델을 만들고 이를 전국 50개 상권으로 확대할 것"이라며 "차별화된 스타일 패키지를 개발하고 RD사원 2500명을 육성, 5일 시공 완성 등 혁신을 통해 품질과 서비스를 차별화는 전략을 수립하고 이를 실현시켜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온라인사업본부'는 1조원 매출을 목표로 현재 2~3개 수준인 PB상품을 올해 안에 20개, 3년 내 100개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이어 강 회장은 '인테리업사업본부'의 경우 1조 매출을 목표로 직매장 10개·표준매장 20개를 만들고, '전략기획실'은 10조 경영 시스템 구축을 위해 '원가구조 혁신', '본부장 중심경영체제 정착', '경영 매뉴얼 구축' 등의 과제에 집중한다는 구상을 제시했다.

마지막으로 강 회장은 "미래에 대한 확신을 가지고 본인의 목표를 확립해서 운명을 걸고 도전해야 한다"면서 "기회는 모두에게 열려 있다. 회사는 능력 있는 사람에게 탁월한 보상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자율과 창의를 발휘 할 수 있는 기업문화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