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행복한재단 '따뜻한 겨울나기' 사회공헌
SPC행복한재단 '따뜻한 겨울나기' 사회공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취약계층 지원·임직원 헌혈증 기부하며 송구영신
SPC행복한재단의 '따뜻한 겨울나기'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해 26일 서울 서초구 양재노인종합복지관에 방한용품을 전달한 SPC그룹 임직원들이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SPC그룹) 
SPC행복한재단의 '따뜻한 겨울나기'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해 26일 서울 서초구 양재노인종합복지관에 방한용품을 전달한 SPC그룹 임직원들이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SPC그룹)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SPC그룹은 27일 사회복지법인 SPC행복한재단이 연말 '따뜻한 겨울나기'란 주제에 맞춰 사회공헌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SPC그룹에 따르면, 본사 임직원들은 26일 서울 서초구 양재노인종합복지관과 함께 독거노인 가정 110곳을 찾아 쌀, 호빵, 장갑, 귀마개 등 식품과 방한용품을 건넸다. 

SPC그룹에 따르면, 2015년부터 서초구 독거노인 가정 600여곳에 총 5000여만원 상당 생활필수품을 지원했다. 2012년부터 서울 용산구의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도 참여해 이웃돕기성금 총 9000만원을 기탁했다. 

오는 30일 SPC그룹은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헌혈송년회를 연다. 2012년부터 매년 이어온 헌혈송년회는 임직원들의 헌혈증을 모아 소아암과 백혈병을 앓는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