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고터 앞 '서초 아이스링크' 내년 1월까지 운영 
신세계, 고터 앞 '서초 아이스링크' 내년 1월까지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세계 센트럴시티는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울고속버스터미널 경부·영동선 앞 광장에 꾸민 서초 아이스링크를 내년 1월까지 운영한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신세계 센트럴시티는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서울고속버스터미널 경부·영동선 앞 광장에 꾸민 서초 아이스링크를 내년 1월까지 운영한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서울 서초구 반포동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옆에 야외 스케이트장이 생겼다. 22일 신세계 센트럴시티는 서울고속버스터미널(고터) 경부·영동선 앞 광장에 지난 20일 개장한 220평 규모 서초 아이스링크를 내년 1월까지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신세계 센트럴시티에 따르면, 26m 높이 디지털 크리스마스트리 옆에 꾸민 서초 아이스링크는 최대 100명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24~25일 아이스하키팀 '아이스 타이거즈'의 공연도 펼쳐진다.  
 
서초 아이스링크장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 입장료는 성인 4000원, 어린이 3000원이다. 2000원을 내면 스케이트를 빌려 탈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