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인저축은행, 연말 따뜻한 사회 기부 실천
상상인저축은행, 연말 따뜻한 사회 기부 실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아동 이동성 향상' 위한 선물 전달
(사진=상상인저축은행 홈페이지)
(사진=상상인저축은행 홈페이지)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상상인저축은행과 상상인플러스저축은행은 오는 23일 사회문제 해결 플랫폼 '세상파일'을 통해 휠체어 이용 장애아동 1000명에게 맞춤형 수동 휠체어 전용 방석과 새해 선물을 전달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상상인저축은행에 따르면 이번 선물은 상상인그룹이 펼치고 있는 '장애아동 이동성 향상'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이다. 작년 12월 사회문제 해결 플랫폼 '세상파일'과 소셜벤처 '토도웍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맞춤형 수동 휠체어와 전동키트를 제공했던 장애아동이 대상이다.

장애아동들이 휠체어에서 오래 생활하면서 2차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척추 관련 질환이나 욕창 등의 발생위험을 낮춰줄 수 있도록 휠체어 전용 기능성 방석을 주문 제작했다. 방석은 장애아동의 신체사이즈에 맞춰 제작됐다. 상상인그룹은 전용 방석 외에 다이어리, 캘린더 등 새해 선물도 함께 준비했다.

상상인그룹의 '장애아동 이동성 향상' 사회공헌 활동은 장애아동들이 주체적이고 긍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맞춤형 교육 및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유준원 상상인그룹 대표는 "장애아동이 당당하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자라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스스로의 삶에서 중심이 되고 더 다양하고 건강한 경험을 통해 주체적인 삶을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 그런 결과를 만들어 가기 위해서는 단기간, 일회성이 아닌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자리잡을 때까지 책임 있게 함께 해야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