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금융진흥원, 공동모금회에 2200만원 기부
서민금융진흥원, 공동모금회에 2200만원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빨래 건조기 등 필요한 물품 구입 지원
d
서민금융진흥원이 18일 연말을 맞아 서울 관악구에 위치한 동명아동복지센터에서 2200만원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사진=서민금융진흥원)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서민금융진흥원(서금원)이 18일 연말을 맞아 서울 관악구에 위치한 동명아동복지센터에서 2200만원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동명아동복지센터는 동명학원이 운영하는 아동복지시설이다. 보호자가 없거나 기타 가정보호가 어려운 아동 등 총 66명의 아동이 입소해 생활하고 있다.

서금원은 2200만원 중 500만원은 동명아동복지센터에 빨래 건조기 등 필요한 물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기부했다.

이계문 서민금융진흥원장과 임직원 17명은 센터 퇴소, 사회진출을 앞둔 만 18세 이상의 청소년들에게 1대 1 맞춤형 금융상담 및 교육을 제공했다. 또 센터 환경을 정비하는 등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입소 아동들과 시간을 보냈다.

그동안 서금원은 임직원이 매월 자발적으로 정액 또는 급여 끝전을 기부해 조성한 재원으로 사회복지단체 등을 지원했다.

이계문 원장은 "앞으로도 서금원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외에도 금융소외계층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따뜻한 금융, 포용금융을 실현하는 서민금융 종합상담기구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