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3세대 K5' 첫 번째 주인공은 'EDM 작곡가'
기아차, '3세대 K5' 첫 번째 주인공은 'EDM 작곡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귀 씨 "젊고 역동적인 디자인과 기본 적용된 첨단 안전 기술에 매료"
3세대 K5’ 퍼스트플레이어로 선정된 김동귀 씨가 이한응 판매사업부장 등 기아차 임직원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기아자동차)
3세대 K5’ 퍼스트플레이어로 선정된 김동귀 씨가 이한응 판매사업부장 등 기아차 임직원들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기아자동차)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기아자동차 3세대 K5의 첫 번째 주인공으로 일렉트로닉 댄스 음악(EDM) 작곡가 겸 음악학원 강사로 활동 중인 김동귀(34)씨가 선정됐다.

기아자동차(주)는 16일 기아차의 브랜드 체험관인 '비트 360(서울 강남구 소재)'에서 이한응 판매사업부장(상무) 등 회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김동귀 씨의 '3세대 K5' 퍼스트 플레이어 선정 기념 행사를 가졌다.

기아자동차가 처음으로 선보인 퍼스트 플레이어는 기존의 1호차 고객 개념을 넘어 기아자동차 차량의 특성을 잘 담아낸 대표 고객을 뜻하는 것으로, 기아차는 K5의 퍼스트 플레이어로 선정된 김씨에게 200만원 상당의 주유상품권을 지급했다.

3세대 K5는 강렬하고 혁신적인 외관 디자인, 미래지향적인 인테리어, 확대된 차체와 패스트백 스타일의 역동적인 아름다움, 운전자 및 주변환경과 상호작용하는 첨단 신기술을 갖춘 미래형 세단으로 역대 최다 사전계약 대수인 1만 6000대를 돌파했다

기아자동차는 음악으로 세상과 소통하는 김동귀 씨가 플레이 인터랙티브(Play Interactive)를 추구하는 ‘3세대 K5’의 이미지와 잘 부합한다고 판단해 퍼스트 플레이어로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동귀 씨는 “이전까지 한 번도 본 적 없는 강렬한 디자인과 미래지향적인 실내 공간, 그리고 기본으로 적용된 첨단 안전 기술에 매료됐다”면서 “동급 최초로 적용되는 다양한 편의사양도 큰 매력으로 다가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