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신작 '붉은사막' 신규 스크린샷·세계관 공개
펄어비스, 신작 '붉은사막' 신규 스크린샷·세계관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붉은사막' 신규 스크린샷. (사진=펄어비스)
'붉은사막' 신규 스크린샷. (사진=펄어비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펄어비스가 에픽 판타지 오픈월드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붉은사막(Crimson Desert)'의 신규 스크린샷과 게임 세계관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12일 공개했다.

'붉은사막'은 펄어비스의 차기 플래그십 MMORPG 타이틀이다. 광활한 파이웰 대륙의 용병들이 생존을 위해 각자의 방법으로 싸우는 이야기를 사실적인 캐릭터와 컷신으로 그려내는 '에픽 판타지 오픈월드 MMORPG' 장르다.

공개한 붉은사막의 인물, 자연 배경, 몬스터 등 게임 스크린샷은 신형 게임엔진을 통해 그래픽의 수준과 게임성을 잘 표현했다.

붉은사막의 스토리와 세계관을 이미지로도 선보였다. △모든 것이 얽혀있는 세계 △만인의 모든 것에 대한 투쟁 △나, 그리고 나의 용병단 △거짓된 지배자와 적대적인 존재들 총 4종의 이미지에 세계관과 스토리에 대한 설명을 담았다.

붉은사막은 공식 트레일러 공개 이후 해외 주요 미디어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북미 최대 게임 웹진 'IGN'은 붉은사막을 비롯한 펄어비스의 신작에 대해 "시각적으로 환상적인 게임(Visually impressive)"이라고 평했다.

일본 최대 게임 웹진 '4gamer'는 "영상에서 본 그래픽은 기존의 게임보다 더 업그레이드 됐다"며 "단순히 깔끔해진 것만이 아니라 다크 판타지와 다른 클래식한 분위기가 느껴진다"고 보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