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오츠카 '사랑의 이온데이' 연탄배달
동아오츠카 '사랑의 이온데이' 연탄배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오츠카 임직원들이 지난 10일 서울시 동대문구에서 사랑의 이온데이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동아오츠카)
동아오츠카 임직원들이 10일 서울 동대문구에서 연탄을 배달하고 있다. (사진=동아오츠카)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동아오츠카 양동영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100여명이 10일 서울 동대문구 거주 저소득가정을 찾아 연탄을 배달하며 '사랑의 이온데이' 봉사활동을 펼쳤다.

동아오츠카에 따르면, 이날 임직원들은 10가구에 총 3500장의 연탄을 배달했다. '오로나민C'와 '모과생강' 같은 제품도 함께 건넸다.

사랑의 이온데이는 동아오츠카가 2009년부터 매월 하루를 지정해 봉사활동을 펼치는 날이다. 특히 연탄배달은 김장 나눔과 더불어 매년 겨울 벌이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이날 동아오츠카는 대한적십자사로부터 이웃사랑 실천과 지역사회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선 공로로 적십자회원 유공장 금장을 받았다.

주재현 동아오츠카 홍보부장은 "올해 마지막 이온데이를 맞아 땀 흘려 배달한 연탄으로 어르신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다고 생각하니 큰 보람을 느낀다"며 "동아오츠카의 전 임직원은 앞으로도 이웃과 동행하며 의미있는 나눔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