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무적태풍부대에 '청춘책방' 선사   
롯데, 무적태풍부대에 '청춘책방' 선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오른쪽)과 서욱 육군참모총장(왼쪽)이 5일 오후 경기 연천군 제28보병사단(무적태풍부대) 273포병대대 내 청춘책방에서 장병과 함께 전자책(e-book) 단말기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롯데지주)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오른쪽)과 서욱 육군참모총장(왼쪽)이 5일 오후 경기 연천군 제28보병사단(무적태풍부대) 273포병대대 내 청춘책방에서 장병과 함께 전자책(e-book) 단말기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롯데지주)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롯데그룹이 육군 제28보병사단(무적태풍부대)에 '청춘책방'을 만들어줬다.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은 5일 오후 경기 연천군 28사단 273포병대대에서 열린 청춘책방 개장 행사에 참석해 서욱 육군참모총장(대장), 장만희 한국구세군 서기장관 등과 함께 장병들을 격려했다. 

롯데지주에 따르면, 2016년 처음 선보인 청춘책방은 최전방 일반전초(GOP)나 해안소초에서 생활하는 장병들이 편안히 책을 읽으며 쉴 수 있도록 컨테이너 2개로 만든 도서관이다. 장병들을 위해 롯데가 지금까지 완성한 청춘책방은 46곳이다. 2021년엔 68곳으로 늘릴 예정이다. 

롯데는 청춘책방이 도서관을 넘어 문화플랫폼 구실까지 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그동안 인천·김포·연천·파주 지역의 청춘책방에서 작가 강연을 마련해 장병들과 고민을 나눴다. 밴드나 기타연주자 초청 콘서트도 열었다. 

28사단 273포병대대에 만들어준 청춘책방은 책 1000여권을 비롯해 소파, 개인용 독서 책상, 음악 감상 공간 등을 갖췄다. 전자책(e-book) 단말기까지 설치됐다. 최신 책을 쉽게 읽을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한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