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대우건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분양
현대건설·대우건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분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투시도.(사진=현대건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 투시도.(사진=현대건설)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은 6일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주안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되는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의 견본주택의 문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밝혔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주안은 지하 3층~지상 최고 40층, 22개동, 전용면적 39~93㎡ 총 2958세대(임대포함)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1915세대가 일반분양 대상이다. 일반분양 물량은 △전용 39㎡ 28세대 △45㎡ 57세대 △59㎡A 502세대 △59㎡B 454세대 △59㎡C 186세대 △64㎡ 145세대 △74㎡A 165세대 △74㎡B 262세대 △84㎡A 49세대 △84㎡B 37세대 △93㎡ 30세대 등이다.

인천지하철2호선 시민공원역을 도보 10분 내외로 이용할 수 있는데다 서울 1호선과 인천지하철 2호선 환승역인 주안역도 인접해 있다. 2정거장 위치에 위치한 인천시청역을 통해 GTX-B노선(예정)을 이용할 수 있다. 또 인주대로와 문학IC, 도화IC를 통해 (구)제1경인고속도로, 제2경인고속도로 진입이 수월하다.

바로 앞에 주안초등학교가 있으며 인천대학교와 인하대학교, 인하사대부속고등학교 등도 단지에서 반경 2km 내 위치해 있다. 단지 주변에는 신기시장과 인천남부종합시장, 롯데백화점(인천터미널점) 등 쇼핑시설이 인접하다. 길병원과 인하대병원, 인천시청 등 의료 및 행정기관 등의 접근성도 좋다.

단지는 남측향 위주 배치로 채광성이 높였고 판상형과 탑상형 등 다양한 구조를 적용했다. 또한 지상에 차가 없는 100% 지하주차장(상가 주차장 제외) 설계됐으며 단지 중앙에는 잔디광장과 생태연못이 마련된다. 여기에 어린이놀이터 및 주민운동시설이 함께 조성된다. 커뮤니티시설에는 국공립어린이집, 키즈룸, 카페테리아, 스터디룸, 독서실, 도서관, GX룸과 피트니스센터, 스크린골프장, 실내체육관 등이 들어선다. 

세대 내에는 힐스테이트 IoT(사물인터넷) 서비스인 하이오티(Hi-oT) 기술이 적용되며 드레스룸 난방 및 배기, 음식물 탈수기 등의 시스템과 함께 천장형 시스템 에어컨에 공기청정기능이 추가된 유상옵션을 제공한다. 

현관 안심카메라, 200만 화소 CCTV, Push-Pull 디지털도어록, 지하주차장 지능형 조명제어시스템(통로구역), 차량번호 인식 주차관제 시스템, 소등지연스위치, 무인경비 시스템, 누출점검용 가스안전계량기 등 스마트 시스템도 도입된다. 무인택배 시스템, 전기자동차 충전설비 등을 비롯해 10인치 통합형 월패드, 대기전력 차단 시스템, 전기 통합형 실별 온도조절기, 빗물 재활용 시스템, 세대전체 LED조명 등도 적용된다.

분양일정은 10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1일 1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는 18일에 발표되고, 정당계약 기간은 2020년 1월6~10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주안동에 들어서며 입주는 2023년 6월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