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신임 강승수 대표이사 회장 취임···'사업구조 혁신' 선언
한샘, 신임 강승수 대표이사 회장 취임···'사업구조 혁신' 선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승수 한샘 회장이 2일 상암사옥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 하고 있다. (사진=한샘)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강승수 신임 한샘 대표이사 회장이 디지털 시대 글로벌 홈 인테리어 시장에서 변화를 주도하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홈 인테리어 사업에 IT 기술을 접목해 사업구조를 혁신하겠다는 포부다.

강승수 한샘 회장은 2일 서울 마포구 상암 사옥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새로운 50년의 도전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이같이 말했다.

강 회장은 회사 경쟁력 강화 방안으로  '디자인', '디지털', '인재육성' 등 세 가지를 꼽았다. 우선 동·서양을 넘어서는 디자인을 통해 소비자의 라이프 스타일을 선도하고 홈 인테리어 사업에 IT 기술을 접목해 고효율, 고부가가치 사업구조로 혁신하겠다는 방침이다.

중점 추진 과제로는 "토탈 홈 인테리어 공간 패키지를 구성하고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유통해 국내시장 매출 10조에 도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국내에서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해외시장에서 현지화해나갈 계획이다.

강 회장은 "1970년 단돈 200만원의 자본금과 7평 규모 사무실에서 출발한 한샘이 국내 1위 종합 홈 인테리어 기업이 될 수 있었던 것은 지난 50년간 꿈과 열정을 가지고 두려워하지 않고 도전했기 때문"이라며 "감사함을 잊지 않고 '정도경영'과 '상생경영'을 최우선 가치로 지켜나가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