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2019년 '1004데이 봉사대축제' 성료
신한생명, 2019년 '1004데이 봉사대축제' 성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생명)
신한생명 직원 및 가족 봉사자들이 경복궁 문화재 환경정화 활동을 끝내고 단체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사진=신한생명)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신한생명은 지역사회 및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지난 10월부터 전국에서 진행된 '1004데이(DAY) 봉사대축제'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고 26일 밝혔다.

'1004데이(DAY) 봉사대축제'는 2011년부터 매년 하반기에 진행하고 있는 신한생명의 대표 임직원 참여 봉사활동이다. 올해는 나눔 실천을 위해 참여 횟수 기준으로 1300여명의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이번 봉사 대축제에서는 다양한 업사이클링(up-cycling) 봉사활동이 눈길을 끌었다. 사용하지 않는 머그컵을 사용해 다양한 종류의 공기정화 화분으로 재탄생시켜 복지관에 기증했다. 또 사용기한이 지난 수첩을 재활용해 포스트잇으로 새롭게 만드는 등 사용하지 않는 물품의 재생산을 통해 그 가치를 더했다.

코니돌 인형 만들기, 독도사랑 필통 만들기 등 해외 빈곤국가 아이들을 위한 프로그램도 이어졌다. 임직원 350여명이 참여한 코니돌 인형 만들기는 친환경 옥수수 섬유 양말을 활용하여 제작한 인형을 해외 빈곤국가 아이들에게 전달한다. 인형 색깔에 따라 식량·식수·교육·의료지원도 함께 이뤄진다. 신한생명은 이 사업에 4년 연속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밖에도 따뜻한 헌혈 캠페인, 문화재 보존 환경정화활동, 목소리 재능기부 등 다양한 활동들이 봉사대축제 기간 동안 전국 곳곳에서 진행됐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소외계층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 사회적 책임을 다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