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한국영화감독조합과 업무협약
교보생명, 한국영화감독조합과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교보생명은 우리나라 영화산업의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해 한국영화감독조합과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교보생명은 한국영화감독조합과 파트너십을 맺고 우리나라 영화산업의 성장 가능성을 후원하기로 했다. 저예산 영화의 제작환경을 개선하고 감독들이 창작의 자유를 누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문화적 다양성을 확대할 예정이다.

우리나라 영화산업은 연간 매출액 2조4000억원에 달하는 거대 시장이다. 올해 상반기에만 누적관객 1억900만명이 극장을 찾았고 4개 영화가 1000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했다. 1인당 연평균 영화 관람횟수는 4.2회에 달하며 세계 2위의 '영화 선진국' 반열에 올랐다.

교보생명은 조합 감독들의 영화를 후원하고 홍보하고 이를 마케팅에도 활용할 계획이다.

영화감독이 직접 관객을 만나는 시사회와 강연회, 관객과 영화감독이 함께 소통하는 씨네콘서트, ‘디렉터스컷 어워즈’·‘한국영화감독의 밤’ 참여권 등 우수 고객 및 임직원 초청행사를 진행해 고객과 임직원들이 다양한 영화를 접하며, 문화적 갈증과 호기심을 충족할 기회의 장을 만들 방침이다.

이와 함께 대학생 대상 저예산 영화제를 지원하는 등의 사회공헌 사업도 추진한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교보생명은 음악, 미술은 물론, 축구, 유소년 체육대회 등 스포츠까지 문화예술 분야를 꾸준히 후원해 왔다"며 "앞으로도 다채로운 문화마케팅을 통해 고객들이 새롭고 재밌는 경험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