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튜디오드래곤, 넷플릭스 지분투자로 신성장동력 확보-삼성증권
스튜디오드래곤, 넷플릭스 지분투자로 신성장동력 확보-삼성증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박조아 기자] 삼성증권은 스튜디오드래곤에 대해 넷플릭스의 지분 투자로 글로벌 시장에 콘텐츠를 제작·유통할 기회를 얻게 됐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는 9만4000원을 유지했다. 

최민하 곽호인 연구원은 "스튜디오드래곤은 공시를 통해 모회사 CJ ENM이 보유하고 있는 지분 4.99%(약 140만주)를 글로벌 OTT 사업자인 넷플릭스에 1년 내 매각할 수 있는 매도권(Right to sell)을 부여 받으며 지분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며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콘텐츠 제작 및 방영권 판매에 대한 계약으로 2020년부터 향후 3년간 21편 이상의 작품에 대한 사업 협력"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제작 및 방영권 판매 금액은 작품별 개별 계약을 진행하며 방영권은 기존과 동일하게 스튜디오드래곤이 IP를 보유하고 CJ ENM이 유통권을 보유한 콘텐츠 중 상호 합의 작품을 넷플릭스에 방영권 형태로 판매하기로 했다”며 “이번 계약은 스튜디오드래곤 입장에서 취할 건 제대로 취한 계약으로 잘한 딜로 판단된다”고 짚었다. 

최 연구원은 이번 계약 조건에 대해 3년간 넷플릭스와 제휴를 맺었기에 최소 3년간은 공고히 관계를 가져갈 수 있게 됐고, 넷플릭스로부터 제작비를 지원받으며 경쟁력 있는 콘텐츠를 글로벌 시장에 제작·유통할 폭넓은 기회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게 됐다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