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플러스, 산업부 장관상 수상···"안전 관리 인정"
대유플러스, 산업부 장관상 수상···"안전 관리 인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제품안전의 날 행사, 제품안전성 강화 단체부문 
대유위니아그룹 계열사인 대유플러스가 2019 제품안전의 날 행사에서 안전성 강화 단체부문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사진=대유플러스)
대유위니아그룹 계열사인 대유플러스가 2019 제품안전의 날 행사에서 안전성 강화 단체부문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사진=대유플러스)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대유플러스가 19일 코엑스에서 열린 '2019 제품안전의 날' 시상식에서 제품안전성 강화 단체부문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12회째를 맞는 2019 제품안전의 날 행사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 주최, 한국제품안전관리원 주관 행사로 일상에서 사용하는 제품의 안전사고 예방에 기여한 유공자 및 단체를 발굴해 공로를 인정하고 격려하는 자리다.

대유플러스는 제품 안정성에 대한 지속적인 분석과 부품 안전성 집중 관리, 제품안전 전문가 육성 등 제품 생산에서부터 실사용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에 대한 안전관리 활동을 높이 평가 받았다고 설명했다. 

수상 공적의 주요 내용으로는 최근 지구온난화와 오존층 파괴 원인으로 알려진 프레온 냉매에서 친환경성과 에너지효율이 높은 대체냉매로 전환한 부분이다. 또 가스 배관의 용접공법도 기존의 가스 용접타입에서 부품을 밀착 고정시켜주는 형태의 락링(Lokring)방식으로 변경해 가전제품의 안전성을 강화한 부분도 호평받았다.

조상호 대유플러스 대표는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제품을 만들기 위해 '제품안전성' 확보에 전 임직원이 한마음으로 적극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제품 안정성 테스트 등 안전관리 강화에 더욱 매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